2013.05.28 12:49

무재칠시(無財七施)

조회 수 2650 댓글 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무재칠시(無財七施) 

어떤 이가 부처님을 찾아가 호소를 하였습니다. 
"저는 하는 일마다 제대로 되는 일이 없으니 이 무슨 이유입니까?" 

부처님께서 말하였습니다. 
"그것은 네가 남에게 베풀지 않았기 때문이니라" 
"저는 아무 것도 가진 게 없는 빈털터리입니다. 남에게 줄 것이 있어야 주지 뭘 준단 말입니까?" 
"그렇지 않느니라. 아무 재산이 없더라도 줄 수 있는 일곱 가지는 누구에게나 다 있는 것이다." 

"첫째는 화안시(和顔施)니 
얼굴에 화색을 띠고 부드럽고 정다운 얼굴로 남을 대하는 것이요 

둘째는 언시(言施)로 
말로써 얼마든지 남에게 베풀 수 있으니 사랑의 말, 칭찬의 말, 위로의 말, 격려의 말, 양보의 말, 부드러운 말 등을 쓰는 것이며 

셋째는 심시(心施)니 
네 마음의 문을 열고 그 안에 있는 따뜻함을 나눠주는 것이다. 

넷째는 안시(眼施)로 
항상 호의를 담은 눈으로 사람을 바라보는 것이니 눈으로 베푸는 것이며 

다섯째는 신시(身施)니 
네 몸이 수고하여 베푸는 것으로 남의 무거운 짐을 들어준다거나 어려운 일을 돕는 것이요 

여섯째는 좌시(座施)라 하니 
때와 장소에 맞게 편안하고 좋은 자리를 내 주어 양보하는 것이고 

마지막 일곱째는 찰시(察施)로 
사람들이 굳이 묻기 전에 상대의 마음을 헤아리고 그가 원하는 것을 알아서 도와주는 것이다." 



- 옮긴 글 -
http://blog.naver.com/daymaker?Redirect=Log&logNo=120021779663
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9 바이오리듬에 대해 ㅎㅎ qeem 2013.05.28 3720
» 무재칠시(無財七施) qeem 2013.05.28 2650
7 오래된 아이큐 테스트 문제 qeem 2013.05.28 4135
6 영어로 자기소개 ㅋㅋ secret qeem 2013.05.28 0
5 맥 Balsamiq Mockups 무료이용 [꼼수] qeem 2013.05.28 3720
4 모두가 원하는 개발자 되기 10단계 qeem 2013.05.15 5152
3 게시판에서 싸움나는 이유 qeem 2013.05.14 4858
2 TSP 문제를 푸는 알고리즘.. qeem 2013.05.13 4827
1 [linux] 리눅스에 대해.. (백과사전에서..) qeem 2013.05.13 3556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
/ 6